이단(heresy)의 어원은 헬라어의 하이레시스(hairesis)이다. 이 단어의 원래 뜻은 ‘고 집’ 또는 ‘선택’이다. 이단(異端;다를 이, 끝 단)의 한자 뜻은 시작과 중간은 비슷하지만 끝 이 다르다는 뜻이다. 세상은 아이러니하게 이단들에 의해 바뀌고 있다. 지동설부터 시작 해 스마트폰까지 대부분의 역사는 ‘자신만의 선택을 고집하여 끝이 다른 이단아’들에 의 해서 만들어졌다.

 

 

 

 

이단(heresy)의 어원은 헬라어의 하이레시스(hairesis)이다. 이 단어의 원래 뜻은 ‘고집’ 또는 ‘선택’이다. 이단(異端;다를 이, 끝 단)의 한자 뜻은 시작과 중간은 비슷하지만 끝이 다르다는 뜻이다. 세상은 아이러니하게 이단들에 의해 바뀌고 있다. 지동설부터 시작해 스마트폰까지 대부분의 역사는 ‘자신만의 선택을 고집하여 끝이 다른 이단아’들에 의해서 만들어졌다. 김명한 대표가 누구이며 어디로 가고 있느냐는 질문에 그는 이렇게 대답했다.

 

 

“저는 아웃사이더입니다. 그것을 의도적으로 추구하지는 않습니다. 저의 몸속에 그런 DNA가 있고, 그렇게 만들어졌다고 생각합니다. 이런 저의 기질에 대해서는 사회적 요인이 30%, 나머지 70%는 진화된 것이라된고 생각합니다. 사회적 요인은 무엇보다도 주류 사회로 들어갈 수 있는 여건이었습니다. 저는 주류에 들어가기 위한 스펙과 성격도 갖추지 못했습니다. 그래서 저는 독자적으로 저를 진화시켜서 살 수밖에 없었습니다. 그것이 조형물로서 aA라고 말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네이밍을 할 때 알파벳 문법대로 Aa라고 쓰지 않고 뒤집어서 aA로 쓴 것일까? 여하튼 aA의 엔털러키 아이덴티티가 무엇인지 점점 보이기 시작했다.

 

 

“김명한 대표님에게 공간은 무엇입니까?

“공간은 자존심입니다. 조형으로서 저를 보여주는 것이며 저의 정체성을 보여주는것이죠. 학자들은 학문을 통해서, 예술가는 작품을 통해서 자신을 보여주듯이 저는공간을 통해서 공감대를 만들고 보여줍니다. 그래서 저는 공간의 목적을 완성도에서 찾습니다. 건축가가 건물주를 설득했는지 아니면 타협하고 자신의 컨셉을 포기했는지는 공간의 완성도를 보면 알 수 있습니다. 카페를 통해 배운 공간의 경험이 있다면 카페 공간에서는 신분의 격차가 없어진다는 것입니다. 그래서 저는 공간을 소통이라고 봅니다. 제가 말하는 소통은 의사전달의 소통이 아닙니다. 예술, 디자인, 트렌드, 브랜드, 사람, 사물 등 모든 것들의 소통이 바로 공간에서 이루어집니다. 공간의 목적은 소통의 완성이라고 생각합니다.”

* 이 아티클의 전문을 읽으시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1. 현재 유니타스브랜드는 매거북의 모든 기사를 온라인에서 편리하게 보실 수 있는 유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멤버십 안내 페이지 바로가기)

2. 기사는 무료(share) 기사와 유료 기사로 구분되어 있으며 온라인 로그인 시 무료 기사를 읽어보실 수 있습니다.

3. 무료 기사는 [MAGABOOK > 전체보기]에서 볼륨별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또는 MAGABOOK 메인 페이지에서 '무료 기사 보기'를 이용해 주세요.

4. 이 기사에 대한 PDF는 리디북스(유료)(http://ridibooks.com)에서 만나 보실수 있습니다.

유니타스브랜드 문의

About Us

찾아오시는 길

멤버십 문의

  • 070-5080-3815 / unitasbrand@stunitas.com

교육, 컨설팅, 제휴 문의

  • 070-5080-3800 / ahneunju@stunitas.com

매트릭스 단체, 쇼핑몰 문의

  • 02-333-0628 / momenter@naver.com